SERANG WORLD


'담배'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8.09.19
    백해무익... 그러나... (28)

담배라는게... 백해무익한 것이 사실이다.
담배 맛?
솔직히 독하고 쓰고... 뭔 맛이 있겠는가.

그래도 자꾸만 담배를 피워물게 되는건 우리가 사는 일상에서 이런 정도의 일탈도 없다면 도저히 이 엄혹한 세상을 살아나갈 낙이 없기 때문이다.
스스로를 자해하면서 자신을 다스린다고나 할까?

내가 대학들어가기 전까지는 철저한 금연주의자였다는 것이 새삼스러울 만큼 요즘은 담배를 떼어내지 않고 살고 있지만, 솔직히 담배를 안피우고도 세상 살아갈 수 있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간절하다.

*** 사진출처: 명화공주 블로그 ***

TRACKBACK 0 AND COMMENT 28
  1. EYANST 2008.09.20 10:46 신고 address edit/delete reply

    애들때 피다가..군대가서 끊었다가..대학졸업반일때 열심히 피다가..그담 쭉 끊다가...얼마전 다시 피다가..요 한달간 다시 끊었다가..날 금연하는 사람으로 아는 사람과 헤비스모커로 아는 사람들이 다 있는거를 보니..니 말이 맞다.담배가 세상 살이와 무관하지 않다는 말...

    • serang 2008.09.20 15:24 신고 address edit/delete

      비단 담배뿐이겠냐?
      우리 사는 모든 것과 우리가 하는 모든 일이 세상살이와 관련없는게 뭐가 있을까?
      짐짓 속세를 초월한 듯한 말과 행동들 조차도 결국은 세상살이가 바탕에 있기에 나올 수 있는거니깐.

  2. 알라맘 2008.09.20 10:57 address edit/delete reply

    오메...가뜨...
    멋진 곳이군요.

    • serang 2008.09.20 15:24 신고 address edit/delete

      반갑습니다. 처음 뵙는 닉네임 같습니다.
      세랑월드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 알라맘 2008.09.25 00:57 address edit/delete

      포천아줌만데요...ㅎㅎ원래닉이 알라맘....

    • serang 2008.09.25 13:46 신고 address edit/delete

      반갑습니다^^
      포천아줌마이셨군요~ 원래 제가 팬입니다.
      항상 수고해주시는 것 감사해요^^

  3. 운도 2008.09.20 16:14 address edit/delete reply

    담배...

    거 참...

  4. 명화 2008.09.20 16:21 address edit/delete reply

    가끔...아주 가끔 담배한번 배워볼까 하는 생각도 든다는~
    근데 많은이들이 끊을라고 노력하는 거 볼때 아예 시작을말자!!! 싶어~

    • serang 2008.09.21 03:26 신고 address edit/delete

      아직 안배웠다면 결코 배울 필요가 없는 것이 바로 담배다.

  5. eastman 2008.09.21 01:05 address edit/delete reply

    백해무익은 아니고 백해일익은 된다던데요... 누군가가...

    • serang 2008.09.21 03:27 신고 address edit/delete

      한가지쯤은 좋은게 있어야죠^^

    • 김정근 2008.10.03 03:25 address edit/delete

      담배세까치면 살인도 면한...다내요......콜록

  6. robotmin 2008.09.21 02:18 address edit/delete reply

    금연한지 5년이 되어가네요.
    이 시간이면 술 한잔과 담배가 많은 위안을 주고는 했었죠.

    수술하고 5년....세랑님 건강하시려면 금연하세요.
    (너무 교과서같은 말인가요.^^;)

    • serang 2008.09.21 03:30 신고 address edit/delete

      건강을 위해서는 끊는 것이 당연하죠^^
      저도 이제 슬슬 끊어야 할때가 온 것 같아요~

  7. woody 2008.09.22 23:37 신고 address edit/delete reply

    안녕하세요! 오랜만이십니다 세랑님^^

    저도 금연주의자였다가. 군대다녀오면서 흡연을 시작했군요.
    그러다가 이렇게 아직도 흡연인생을... ㅡ.ㅡ;;

    • serang 2008.09.25 13:47 신고 address edit/delete

      그놈의 군대가 흡연자 양성소나 마찬가지죠. 흑~

  8. J/제이 2008.09.23 09:58 신고 address edit/delete reply

    저도 흡연자이지만, 편도선이 저를 압박할때는 금연 충동이 팍팍 밀려옵니다.
    그나저나 사진이 너무 멋지게 나왔습니다. 청소년들이 보면 흡연충동을 일으킬만한 위험한 사진이니 유해 포스팅으로 분류해야겠습니다 핫핫.... (농담입니다)

    • serang 2008.09.25 13:47 신고 address edit/delete

      그러고 보니 유해 포스팅이 되어버린지도...

  9. 김정훈 2008.09.24 16:57 address edit/delete reply

    팔에 근육이랑 핏줄이.. ㅎㄷㄷㄷ
    여자들 은근히 남자들 핏줄튀어나온 팔뚝에 매력을 느낀다던데..
    그런면에선 제 마누라는 피골이 상접한 남편때문에
    눈요기도 못하고..ㅡㅜ
    암튼 멋진사진 잘 보고 갑니다..^^

    • serang 2008.09.25 13:48 신고 address edit/delete

      흠... 튀어나온 근육이랑 핏줄이 매력포인트라니... 전 가끔 이해가 안되기도 해요.
      전 제 팔뚝의 핏줄들이 징그러운데 ㅋㅋㅋ

  10. 2008.09.24 17:50 address edit/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serang 2008.09.25 13:49 신고 address edit/delete

      잘 지내시죠?
      그날은 다른 일이 있어 못나갔습니다.
      조만간 재미있는 일이 있을꺼에요^^

  11. 2008.09.25 00:16 address edit/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serang 2008.09.25 13:50 신고 address edit/delete

      언젠가 부산 함 꼭 간다.
      그때 꼭 회 한접시 쏴라! ㅋㅋㅋ

  12. 김정근 2008.10.03 03:06 address edit/delete reply

    이런 덩말 철저한 금연주의 자였던가...
    음...그랬던가....아닌거 같기도하고....
    중학교때 오밤중에 바퀴두개에 모터달린거 타고와서 보문산을 가자고 했던 그분이신가...우헤헤
    고딩때 나에게 담배를 주시던 그분이 누구였던지 쿄쿄쿄쿄....
    이거 비밀 댓글로 해야 하나..........암튼 난 요즘 하루 2갑이라내...쩝
    그래도 하루 3갑에서 만이 준거지 ..그럼그럼....

    • serang 2008.10.03 04:39 신고 address edit/delete

      고딩때 호기심에 담배 한번 안물어본 놈이 누가 있겠나.
      그러나 난 대학 들어간 뒤부터 본격적으로 흡연자가 되었다네. ㅋㅋ
      바퀴 두개 탔던 것은 중학교때부터가 맞고...ㅎㅎㅎ

  13. 김정근 2008.10.03 03:21 address edit/delete reply

    음...오시는분들중에 궁금하시다면
    김세랑님의 중고생때 비하인드 스토리를 아주조금이 폭로를 점 하도록 하종..우헤헤 콜록콜록...어디선가 랩터가 내머리위로 지나가는소리가...
    이거 생명을 담보로 폭로해야 하는겨....우헤헤 맛나는거 사주신다면 입에다 자물통을..콜록콜록.....음...아 어디선가 고기랑 쇠주가 날부르시는군화
    연락점 하시고 세랑님하....후다닥...

  14. 라이방 2008.11.15 01:53 address edit/delete reply

    앗 저 심정.. (마치 제가 적어놓은 심정 같아요 ^^;)

    저도 군대가기 전까진 운동을 열심히 했던지라 철저한 금연주의자였는데
    군대에 대한 두려움이나 멋으로 담배를 접했는데.. 빠져나오기가 힘듭니다. ^^





블로그 이미지
by serang

ARTICLE CATEGORY

분류 전체보기 (949)
Who Is Serang (6)
Fine Art (19)
Miniature Art (303)
Wearable Art (21)
SerangCast (56)
Serang,s Life (215)
Motorcycle Diary (75)
Movie & Fun (73)
Candle War (41)
Mac Life (69)
Military (27)
Art Shop (24)
  • 1,374,116Total hit
  • 29Today hit
  • 44Yesterday h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