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RANG WORLD

블로그 이미지
by serang
  • 1,443,979Total hit
  • 12Today hit
  • 49Yesterday hit

사용자 삽입 이미지

까만 밤...
밤 10시만 넘으면 오가는 사람도 거의 없는 집앞 축대.

창백한 가로등 불빛이 높다란 축대의 구석구석을 훑어댈 때
절반은 어둠에 몸을 묻고
절반은 빛을 향하는 그 축대가
바로 빛과 어둠이고 음과 양이며,
선과 악 그 자체를 보여준다.

희뿌연 담배연기 하나 보태면
그 경계 또한 모호해지니
그저 둥실둥실 떠다니는 내 의지만이 길이 아닌가.
.
TRACKBACK 0 AND COMMENT 5
  1. eastman 2007.06.08 07:58 address edit/delete reply

    오호, 한모금의 담배 연기가 세상의 대결을 지우고 길을 열어주네요.
    그거 언제 제가 사진으로 잘 구성하여 찍어야 겠는 걸요.
    한쪽으로 어둠, 한쪽으로 가로등의 불빛, 그 사이에 담배피는 사람, 자욱히 피어오르는 담배 연기... 기회되면 모델해 주세요.

    • 세랑 2007.06.08 11:52 address edit/delete

      이스트맨님, 묻지말고 그냥 연락주고 오세요^^
      언제라도 환영입니다!

  2. [緣]affinity 2007.06.09 23:40 address edit/delete reply

    집근처 축대라... 주변에서 보기 힘든 구조내요.

  3. cyclone 2007.06.14 02:53 address edit/delete reply

    그 축대 멋지더군요... 그 옆에 가로등과 기대선 세랑님 모습까지...

    좋은 스튜디오를 옥외에 장만하는 센스~~!!!

    세랑님은 욕심쟁이~ 우후훗~~ !!! ^^

    • 세랑 2007.06.14 03:46 address edit/delete

      이쁜 딸 하나로도 모자라서 둘씩이나 끼고 사는 싸이클론님은 욕심쟁이~우후훗~!!





ARTICLE CATEGORY

분류 전체보기 (951)
Who Is Serang (7)
Fine Art (19)
Miniature Art (304)
Wearable Art (21)
SerangCast (56)
Serang,s Life (215)
Motorcycle Diary (75)
Movie & Fun (73)
Candle War (41)
Mac Life (69)
Military (27)
Art Shop (24)

CALENDAR

«   2021/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ARCHI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