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RANG WORLD


첫날의 피곤함에 오전 10시 30분까지 단잠을 자고 11시를 조금 넘어 대전에서 목포를 향해 출발했습니다. 태풍 우쿵이 예상과는 달리 빨리 소멸되며 굳이 중간에서 시간을 죽이지 않아도 바로 목포에서 제주로 들어갈 가능성이 높아졌기 때문입니다. 서해쪽은 그동안 꽤 많은 곳을 다녀본 적이 있기 때문에 중간에 다른 곳에 들리지 않고 바로 목포로 쏘기로 한거죠. 어제와는 달리 오늘은 굉장히 힘든 하루가 예상되기에 잘 먹어 두어야 했습니다. 서대전에서 떠나 계룡산을 끼고 달리는 길에 만난 평양냉면 집에서 비빔냉면을 시켰는데, 그 양이나 맛깔스러움이 장난이 아닙니다. 최근 먹어본 냉면중 가장 맛있고 양도 만족스러운 푸짐한 점심이었습니다.


논산쪽으로 가는 길가에는 나라꽃인 무궁화가 탐스럽게 자태를 뽐내고 있습니다. 예전에는 관에서 무궁화를 도로의 조경수로 많이 심었었는데, 요즘엔 잘 보기가 힘들죠? 저도 굉장히 오래간만에 무궁화를 봤습니다.

3군 통합 사령부가 있는 계룡대 정문 앞입니다. 예전에 출장때문에 종종 오기도 했던 곳인데, 이렇게 일이 아닌 여행으로 오니 기분이 새삼스럽네요. 오른쪽 사진은 황산벌 전투의 현장에 있는 계백장군의 무덤을 박물관화 한 백제군사박물관입니다. 최근에 조성된 곳으로, 길가던중 표지판을 보고 흥미가 생겨 들러봤습니다. 솔직히 박물관 내부는 딱히 볼만한 것이 없었지만 계백장군의 무덤 앞에서 잠시 참배를 하고 마저 가던 길을 나섭니다.

어느새 충청남도를 뒤로 하고 전라북도로 접어 듭니다. 전북 정읍을 통과하던 중 도로 옆으로 환상적인 연꽃 재배지가 펼쳐집니다. 풍성한 연잎과 새하얀 연꽃, 그리고 그 향기에 취해 바이크를 멈추지 않을 수 없었습니다.


아침에 소나기가 한번 내린 탓인지 연잎에는 투명한 수정구슬 같은 물방울이 맺혀 살짝 건드리면 또르륵~하고 굴러 떨어집니다. 눈이 맑아지는 것 같은 아름다운 풍경입니다.

슬슬 내장산이 가까와 지는데 하늘이 또다시 마술을 부리기 시작합니다. 태풍의 잔상이 하늘에 먹빛 차양을 펼치고 간간히 소나기를 뿌리더니만 한구석에 숨었던 태양이 장엄한 빛의 장막을 선사합니다. 똑딱이 카메라로 담은지라 마치 영화의 특수효과를 보는 듯한 초현실적인 광경의 감흥이 제대로 전해지지 않는 것이 아쉬울 뿐입니다.

이제 전라북도도 어느새 전라남도로 표지판을 갈아 입습니다. 에르노겔이라는 카페가 눈길을 잡아 끕니다. 말이 카페지 보아하니 어느 조각가가 자신의 작업실을 겸해서 만든 카페같습니다. 일요일이라서 그런지 영업은 하지 않고 있었는데 마당에 설치된 작품들이 범상치 않네요.

이건 마치 제 바이크 랩터를 위한 조각같습니다. 랩터의 상징으로 제가 만들어 단 명판과 완벽한 조화를 이루며 티라노 사우르스의 두개골과 거대한 익룡, 그리고 랩터가 삼위일체가 되는 순간입니다.

마침내 오늘 하루동안 거리로는 450Km, 시간으로는 총 9시간을 달려서 목포에 들어서자 유달산이 반겨줍니다. 내일은 바이크를 카페리에 싣고 제주로 들어갈 예정입니다. 그동안 이상하게도 인연이 닿지 않아 가본적이 없는 제주도... 기대되고 흥분됩니다.
TRACKBACK 0 AND COMMENT 13
  1. 카페레이서 2006.08.21 07:43 address edit/delete reply

    드디어 출발 하셨군요~~~멋진 여행이 기대되요 ~~~제주도 드디어 달리는거군요 부럽습니다

    • 세랑 2006.08.22 03:55 address edit/delete

      카레님은 대신 멋진 아가씨 텐덤해서 달린다면서요? ㅋㅋㅋ ^^

  2. eastman 2006.08.21 08:48 address edit/delete reply

    태풍 뒤라 배가 붐비면 그 아래 완도도 괜찮아요.
    그쪽은 약간 헐렁하거든요.

    • 세랑 2006.08.22 03:56 address edit/delete

      완도는 예전에 대학시절 배낭여행으로 다녀온적이 있어서 이번에는 일부러 목포로 온겁니다^^ 무사히 제주도에 들어왔어요^^

  3. larsulrich 2006.08.21 11:04 address edit/delete reply

    해질 녘 사진을 보니 정말 돌아버리겠습니다 ㅠ_ㅠ
    연꽃앞에서 찍으신 사진은 세상을 다 얻으신 표정같고요..
    R6탈때도 2시간이상을 가본적이 없었는데 세랑님 부럽습니다 ㅠ_ㅠ

    사진좀 많이 아주 많이좀 올려주세요 뽐뿌받고 매장 가버리게요^^

    ps.세랑님은 어떠실지 모르겠는데 전 우리나라도 참 아름다운곳이 많은것 같습니다.특히 차로 주행할때와는 전혀 다른 세상를 볼수 있는게 전 바이크라고 생각이 들어요.

    전 항상 투어가도 마지막 꽁무니에서 저속으로 헬멧을 반쯤 벗고 바람과 풍경과 저음의 웅장한 배기음을 만끽하면서 주행했던게 머릿속에 떠오릅니다.

    안전운전 하시고 건강히 다녀오세요^^

    • 세랑 2006.08.22 03:58 address edit/delete

      우리나라에 정말 좋은 곳이 많다는 것에 절대 공감합니다.
      1번 국도는 비록 일제시대에 만들어진 것이긴 하지만 '1번'이라는 이름에 걸맞게 정말 멋진 도로입니다.

  4. darthy 2006.08.21 16:13 address edit/delete reply

    날개를 다시더니 자유로이 비상하시는군요! 정말 부럽습니다. 멋진 여행 다녀오시길.

    • 세랑 2006.08.22 03:59 address edit/delete

      음... 날개를 달고 비상이라...멋지게 표현하면 그렇지만 나이먹어 철없이 오토바이 타고 객기 부리는 것일 수도 있죠 ㅋㅋㅋ

  5. 박상욱 2006.08.21 16:20 address edit/delete reply

    드디어 가셨군요,,제주도에 가시면 선착장에서 여행지도 하나 얻으셔서,,,유명하지 않은곳만 가보세요
    아니,,,유명한데도 가봐야겠구나 한번도 안가보셨으니까..유명한데말고도 너무좋은데 많아요
    그리고 "섭지코지"맞나? 여기는 꼭한번가보세요,,,달리는 바다옆도 옆이지만,,,바다가 높은데서
    한방에 보여 가슴이 확뚤릴겁니다,,예전에,,"올인"촬영장소세트도 아마 아직도 있는지 모르겠네요
    사진 중간중간에 올려주세요,,,너무 좋네요,,,바이크도,,,걱정은 되지만,,,수냉식이라서,,잘 견뎌내리라
    생각듭니다,,,,안전운전 잊지마시구요

    • 세랑 2006.08.22 04:00 address edit/delete

      아, 조언 감사합니다.
      내일 꼭 가봐야 겠어요^^
      맛있는 것두 많이 먹고 좋은 구경 하고 싶습니다~

  6. 뉴크 2006.08.21 21:42 address edit/delete reply

    커스텀 바이크라 생소 하지만 참 멋지네요 ^^
    그냥 갈수 없어 댓글 한줄 남깁니다 ~

    • 세랑 2006.08.22 04:01 address edit/delete

      처음 뵙는 분같습니다. 들러주신 것 감사드리고 앞으로도 종종 뵙게 되길^^

  7. 딕덕 2006.08.31 09:18 address edit/delete reply

    바다,사람이 많은곳.. 자연의 경치 . 사람이 많은곳은 저로서도 별로 좋아하지 않지만 시장같은데 사람들이 이리저리 웃고 떠들도 이야기 하고 물건을 구입할떄 덩달아 신이나고 활기가 넘쳐서 좋습니다.
    저도 여행한번 가야겠네요. 이제 시작이시군요 늦게봐서 이미 끝을 내셨지만 시작부터 저도 김세랑님이 시작하신것같이 기분을 그렇게 느껴야겠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by serang

ARTICLE CATEGORY

분류 전체보기 (949)
Who Is Serang (6)
Fine Art (19)
Miniature Art (303)
Wearable Art (21)
SerangCast (56)
Serang,s Life (215)
Motorcycle Diary (75)
Movie & Fun (73)
Candle War (41)
Mac Life (69)
Military (27)
Art Shop (24)
  • 1,381,543Total hit
  • 40Today hit
  • 85Yesterday h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