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RANG WORLD



토요일 오후, 오전에 몇가지 일을 처리하고 점심 먹고 난 후 짐을 하나둘 챙기고는 오후 늦게 서울을 출발했습니다. 바이크를 타고 가는 여행이라서 짐이 많으면 곤란하고 몸에 무리가 가므로 짐을 최소화 하려다보니 옷 몇벌, 전화기, 지갑, 디카, 노트북만 챙겨서 출발했습니다. 4시 반에 마포에서 출발해 원효대교와 여의도를 건너 시흥IC에서 역사깊은 1번 국도 탔습니다. 역시 주말인지라 서울에서 경기도 빠져나오는 시간이 좀 오래 걸리네요. 해가 떠있는 7시 무렵까지는 차도 밀리고 경치구경하며 슬슬 달리다가 어둑어둑해질 무렵 경기도를 벗어나니 차도 줄어들고 길도 좋아서 평속 100Km으로 달려 약 네시간만에 대전에 도착했습니다. 밤에도 달리자면 달리겠지만 배도 고프고 해서 제 고향이기도 한 대전에서 저녁먹고 1박합니다..

조치원 근처의 국도변에는 너른 논밭이 펼쳐져 있습니다. 모내기도 끝내서 논에는 온통 푸르름이 뒤덮여 있고 유난히도 맑은 하늘에는 새털구름이 너울거리는 아름다운 풍경이 가슴을 탁 트이게 해줍니다.


하행길로 1번 국도를 택한 것은 이 도로가 우리나라의 서쪽 주요 도시를 모두 거쳐가기 때문입니다. 원래 일제시대때 신의주에서 목포까지를 연결하는, 우리나라에서 가장 먼저 닦인 현대적인 도로인지라 1번국도를 택하면 다소 시간이 많이 걸리기는 하지만 말 그대로 전국일주를 하게 되는 셈입니다. 수원을 관통하는 1번 국도는 정조대왕의 대의가 서려있는 수원화성 바로 옆을 지나게 됩니다. 팔달문 앞에서 멈춰 이 웅장하고 우리 건축술의 극치를 보여주는 화성을 둘러보았습니다. 얼마전 서장대가 방화로 불타버린 것이 너무 아쉽습니다.


해질무렵, 하늘은 점점 스스로의 빛깔을 만들어 갑니다. 그림을 그리는 사람이라면 누구라도 한번쯤은 그려보게 되는 노을...그러나 자연의 오묘한 색채는 그림으로도, 사진으로도 제대로 표현하기가 어렵습니다. 내일은 내처 1번 국도를 타고 가면 충청도를 관통해 전라도 지방으로 접어들텐데 내처 갈지, 아니면 서해안의 바닷가에 잠시 들러갈지 고민중입니다. 일기예보와 내일 날씨를 보고 판단해야 할 것 같습니다.
TRACKBACK 0 AND COMMENT 11

블로그 이미지
by serang

ARTICLE CATEGORY

분류 전체보기 (949)
Who Is Serang (6)
Fine Art (19)
Miniature Art (303)
Wearable Art (21)
SerangCast (56)
Serang,s Life (215)
Motorcycle Diary (75)
Movie & Fun (73)
Candle War (41)
Mac Life (69)
Military (27)
Art Shop (24)
  • 1,364,099Total hit
  • 4Today hit
  • 37Yesterday h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