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RANG WORLD


목요일...먹고 놀기에는 조금 부담스럽고, 한주간의 피로가 몰려드는 애매한 요일.
한낮의 더위를 피해 해가 뉘엿뉘엿 지기 시작할때 랩터를 타고 나갔습니다. 빨리 달리지도 않고 여유롭게 스로틀을 감으며 도착한 곳은 이태원의 한 노천 카페. 바이크를 세워놓고 마시는 시원한 음료나 한잔의 차, 간단한 식사를 할 수 있는 곳입니다. 저뿐만이 아니라 이태원을 찾는 많은 바이크 라이더들과 외국인들도 많이 쉬었다가 가는 장소죠.

아무래도 전문 레스토랑은 아니다보니 맛이 썩 훌륭하진 않지만 그래도 제법 먹을만한 닭 가슴살 토마토 소스 스파게티와 시원한 음료 한잔을 시키곤 선선하게 불어오는 저녁 바람을 맞고 있으니 하루의 피로가 풀리는 듯 합니다. 특히 제가 이 장소를 좋아하는 이유는 오가는 외국인들이 많다보니 간혹 열렬한 외국인 바이크 매니아들을 만나게 되기도 한다는 것입니다. 그들과 이런저런 바이크 이야기를 하다보면 시간 가는줄 모르고 노닥거리게 되죠^^

저녁 맛있게 먹고 집으로 돌아오는 길에 들른 홍대의 한 Bar입니다.
바이크 몰고와야 하니 양껏 마시진 못하지만 시원하게 맥주한잔 하고 좋은 음악 들으며 머리를 식히기엔 딱이죠. 하이네켄 다크 하나 시켜놓고 새로 산 똑딱이 카메라 가지고 놀았습니다. 컴팩트하고 찍기 편하며 막굴릴 수 있는 똑딱이가 하나 필요해서 소니 사이버샷 DSC-W50이란 모델명의 카메라 하나를 샀거든요^^

유리잔을 통해 왜곡되고 굴절되는 화면을 보며 갑자기 우리가 사는 세상, 우리의 시각도 이와같진 않을까? 하는 생각을 해봤습니다. 일그러지고 왜곡되며 굴절되어 원래의 형상과 모습을 기억하기 힘들어지는 세상...
TRACKBACK 0 AND COMMENT 19

블로그 이미지
by serang

ARTICLE CATEGORY

분류 전체보기 (949)
Who Is Serang (6)
Fine Art (19)
Miniature Art (303)
Wearable Art (21)
SerangCast (56)
Serang,s Life (215)
Motorcycle Diary (75)
Movie & Fun (73)
Candle War (41)
Mac Life (69)
Military (27)
Art Shop (24)
  • 1,367,006Total hit
  • 52Today hit
  • 114Yesterday hit